포토뉴스

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 31일 국회 방문…국비 확보 ‘총력’

  • 김판수
  • 등록 2019-10-31 16:21
  • 조회수 299
[ 다문화일보 ] 김판수 기자

사상 최대 500조 규모의 슈퍼예산이 본격적인 국회 심의 절차에 들어간 가운데,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이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.

 

31일 함평군에 따르면 나 권행대행은 이날 오전 국회를 방문해 지역 국회의원인 이개호 의원과 여권 예결위 위원인 전해철송갑석서삼석 의원 등을 차례로 만나 내년도 지역현안사업에 대한 국비지원을 건의했다.

 

이날 협조를 요청한 건의사업은 총 3개 사업 64억 원으로 나산해보월야 노후 하수관로 정비사업 30억 원 함평자연생태과학관 노후 콘텐츠 개선사업 14억 원 함평 송정~소등 간 위험도로 개선사업 20억 원 등이다.

 

특히 건의한 사업 모두 주민편익을 위한 신규 국비사업인 만큼 최대한의 예산 반영과 연차적 지원의 필요성을 적극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.

 

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은 내년도 정부예산안에 대한 본격적인 국회 논의가 시작되면서 각 지자체 간 치열한 국비확보전이 전개되고 있다, 우리 함평도 정치권중앙부처 할 것 없이 수시로 방문해 한 푼이라도 더 국비예산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.

 

한편 내년도 국가예산은 오는 11월말 예결위 심사와 국회 본회의 의결을 거쳐 122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.

 

저작권자 © 다문화일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